인천시, 중국 선양시와 ‘경제협력’ 강화한다
인천시, 중국 선양시와 ‘경제협력’ 강화한다
  • 조동옥 기자
  • 입력 2019-09-10 09:28
  • 승인 2019.09.10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무역시험구 선양구역관리위원회 우호협력 양해각서 및 해당기업 해외창고 양해비망록 체결

[일요서울 | 인천 조동옥 기자] 인천시가 지난 10일 오후 중국 랴오닝성(辽宁省)의 성도이자 동북방 지역의 중심도시인 선양시대표단(단장 장레이(张雷) 서기)을 접견하고, 양 도시 간 경제협력 확대 방안에 대해 논의한다.

인천과 선양은 2014년 6월에 자매도시 체결을 하였으며, 그 동안 인차이나 포럼, 세계겨울도시 시장회의 참석, 공무원 상호 파견, 시정부 대표단의 민간업체 시찰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히 교류하고 있다.

선양시대표단은 양 도시 간 경제무역·스마트도시·경제자유구역 분야의 교류협력과 우호관계를 한층 강화하고자 인천시를 방문한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과 중국 랴오닝성 자유무역시험구 선양구역관리위원회는 우호 협력 양해각서를, 양 시 관할 지방정부와 해당 기업은 해외창고 협력 양해 비망록을 체결한다.

박남춘 시장은 “올해는 인천과 선양이 자매결연 체결 5주년을 맞이하는 뜻깊은 해로, 양 도시 간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와 협력이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다.”며 “특히 기업들의 상호교류와 협력을 통해 가시적인 성과가 창출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조동옥 기자 mgs54@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