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추석 연휴 귀성객 편의 제공 특별교통대책 추진
진주시, 추석 연휴 귀성객 편의 제공 특별교통대책 추진
  • 이도균 기자
  • 입력 2019-09-10 14:24
  • 승인 2019.09.10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귀성차량 대비 임시주차장 전년 대비 52개소 증가된 60개소 운영

[일요서울ㅣ진주 이도균 기자] 경남 진주시는 추석 연휴기간인 오는 12일부터 15일까지 4일간 시민과 귀성객의 편의 제공을 위해 특별교통대책을 추진한다.

진주시청 전경
진주시청 전경

시는 추석 연휴기간 동안 귀성인파와 차량 통행량이 늘어날 것에 대비해 임시주차장 확보, 교통정보 제공을 통한 교통량 분산, 상습정체구간 우회도로 안내, 대중교통 수송력 증가 대책 추진 등을 통해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교통편의 시책을 마련했다.

이를 위해 시는 시내 대중교통을 탄력적으로 운행하고, 경남도는 시외버스 증편과 시외 심야버스 확대 운행을 실시한다. 아울러 경찰서, 한국도로공사 등 각급기관별 상황실에서는 교통정보를 제공함으로 교통량을 분산한다.

또한 시는 상습 정체구간 우회도로 안내문을 설치하고 주차공간 확보를 위해 60개 학교 부설 주차장을 임시주차장으로 제공한다.

시는 귀성차량 임시주차장을 권역별로 확보해 서진주지역은 촉석초, 평거초, 경해여고 등 8개교, 천전지역은 망경초등학교, 천전초등학교 등 3개교, 도동지역은 동진초등학교, 중앙고등학교, 명신고등학교 등 15개교, 가호지역은 정촌초등학교, 경남정보고등학교 등 4개교, 충무공지역은 갈전초 등 2개교, 시내지역은 봉래초, 진주여고 등 5개교 등 총 60개소 임시주차장을 준비하고 있다.

이는 전년 대비 52개소를 더 확보해 놓은 것이며 읍면지역은 학교 운동장과 공한지 등을 활용해 임시주차장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유관기관과의 협조체제로 운수업체별 차량 사전 정비·점검, 종사원친절교육 실시, 터미널 질서유지, 수송질서 확립, 암표 판매행위 단속도 별도로 추진한다.

이도균 기자 news2580@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