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거 디즈니 CEO, 애플 이사회 떠나
아이거 디즈니 CEO, 애플 이사회 떠나
  • 신유진 기자
  • 입력 2019-09-15 10:15
  • 승인 2019.09.15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뉴시스]

 

[일요서울 | 신유진 기자] 밥 아이거 디즈니 최고경영자(CEO)가 애플 이사회에서 사임했다고 CNBC 등 미국의 경제·IT매체들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애플 창업자 스티브 잡스가 별세하면서 아이거에게 자리를 물려줬고 지난 2011년부터 8년간 애플 이사를 지냈다.

아이거는 애플이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OTT)인 ‘애플 TV+’ 출시를 발표한 지난 10일 사직서를 냈다. 

이를 두고 관련 업계에서는 디즈니도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 ‘디즈니+’ 출시를 준비하고 있어 애플과 직접적인 경쟁을 벌이게 된 상황 때문에 아이거가 애플을 떠난 게 아니냐는 관측이다.

한편 아이거와 애플의 인연은 애니메이션 업체 ‘픽사’에서 맺어줬다. 잡스는 ‘토이 스토리’로 유명한 픽사를 창업해 재기 발판을 닦고 애플로 돌아왔다.

디즈니는 2006년 잡스에게서 74억 달러(약 8조8000억 원)에 픽사를 인수한 뒤 ‘디즈니 픽사’라는 세계 최고 애니메이션 기업으로 키웠다.

2005년부터 디즈니를 이끌어온 아이거는 잡스와 생전에 친분이 두터운 것으로 알려졌다.

 

신유진 기자 yjshin@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