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둔촌도서관 착공…2020년 10월 개관
강동구 둔촌도서관 착공…2020년 10월 개관
  • 이지현 기자
  • 입력 2019-09-16 11:04
  • 승인 2019.09.16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둔촌도서관 조감도
둔촌도서관 조감도

[일요서울ㅣ이지현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지역 주민들의 독서 수요를 충족하고 문화 향유 기반이 되어줄 둔촌도서관(강동구 동남로49길 21-8) 건립에 나선다. 착공식은 9월 16일(월) 오후 3시 건립 부지에서 개최된다.

둔촌도서관은 지상 3층, 연면적 996.98㎡ 규모로 신축되며 2020년 7월 준공, 10월 개관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국비 15억 6천만 원, 시비 7억 6천만 원, 구비 61억 6천만 원 등 총 84억 9천만 원을 투입한다.

1층에 유아·어린이자료실과 문화교실, 2층에 종합자료실, 3층에 북 큐레이션 및 전시공간, 독서 데크 등을 마련해 주민들이 자유롭게 책을 읽고 쉬어가는 ‘지역밀착형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된다.

또한 신재생에너지를 만들어 쓰는 ‘제로에너지’ 녹색건축물 설계를 반영해 일자산 도시자연공원과 도시농업공원, 허브천문공원 등 주변 자연과 어우러진 쾌적한 독서 환경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둔촌도서관이 준공되면 그동안 도서관이 멀어 불편했던 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구민들이 가까이에서 독서문화를 누릴 수 있도록 강동구의 다양한 공공도서관, 작은도서관 건립사업들을 빈틈없이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지현 기자 jhyi1193@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