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스공사, 선박·육상간 재난대응 실전훈련 실시
한국가스공사, 선박·육상간 재난대응 실전훈련 실시
  • 조동옥 기자
  • 입력 2019-09-20 13:50
  • 승인 2019.09.20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NG 하역시설이 파손되고 화재가 발생한 상황을 가정하여 협력업체와 합동으로 실시
약 80여명의 대규모 인원이 참여하여 일사분란하게 재난대응 훈련 실시
약 80여명의 대규모 인원이 참여하여 일사분란하게 재난대응 훈련 실시

[일요서울 |인천 조동옥 기자]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가 지난 19일 인천LNG기지에서 재난대응역량 강화를 위한 선박-육상간 종합방재훈련을 시행했다.

이번 훈련은 대형선박에 선적된 액화천연가스(이하 LNG)를 인천 LNG기지로 하역하던 중, 거대한 해일이 부두를 강타하여 LNG 하역시설이 파손되고 화재가 발생한 상황을 가정하여 협력업체와 합동으로 실시하였다.

선박 긴급분리, 인명구조, 화재진압 및 긴급 설비복구 등의 네 가지 단계로 실전처럼 진행된 이날 훈련에는 약 80여명의 대규모 인원이 참여하여 일사분란하게 진행됐다.

한창훈 인천기지본부장은 “여러가지 유형의 실전훈련을 통해 재난대응수준을 정기적으로 진단하고 향상시키려 노력하고 있다. 확고한 재난대응체계 구축을 통해 어떤 위기상황에도 신속히 대처할수 있도록 하겠다. 또한 ‘안전·안정적 천연가스 공급’이라는 에너지 공기업으로써의 지역사회에 대한 사회적 책임을 다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조동옥 기자 mgs54@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