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광양서 60대 여성 시멘트 운반 차량에 치여 숨져
전남 광양서 60대 여성 시멘트 운반 차량에 치여 숨져
  • 황기현 기자
  • 입력 2019-10-14 09:21
  • 승인 2019.10.14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고 [그래픽=뉴시스]
사고 [그래픽=뉴시스]

 

[일요서울 | 황기현 기자] 60대 여성이 시멘트 운반 차량에 치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4일 오전 5시 30분경 전남 광양시 황금동 철도공원 주변 편도 2차선 도로에서 A(31)씨가 몰던 시멘트 운반용 벌크차량이 B(69)씨를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

이 사고로 중상을 당한 B씨는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결국 숨을 거뒀다.

경찰은 신호가 없는 도로에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황기현 기자 kihyun@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