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주요 기관투자가 대상 4000억 사회적채권 발행
산업은행, 주요 기관투자가 대상 4000억 사회적채권 발행
  • 양호연 기자
  • 입력 2019-10-21 16:25
  • 승인 2019.10.21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DB산업은행 제공)

[일요서울 | 양호연 기자]한국산업은행(이하 산은)이 오늘(21일) 국내 주요 기관투자가들을 대상으로 4000억 원 규모의 사회적채권(Social Bond) 발행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사회적채권은 사용목적을 일자리 창출, 주택 공급 등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는데 한정시키는 특수목적채권으로 다른 조건은 일반채권과 동일하다.

이번에 발행한 채권은 1년 만기 2000억 원, 2년6개월 만기 2000억 원으로 발행금리는 각각 1.38%, 1.49%다. 산은은 이번 사회적채권 발행으로 조달한 자금을 일자리 창출 중소·중견기업에 낮은 금리로 지원, 실업·고용불안정 해소 등 금융의 사회적책임을 이행하는데 사용할 예정이다.

산은은 "앞으로도 대표 정책금융기관으로서 정부의 사회적가치 제고 정책에 부합하는 금융지원을 통해 일자리 창출과 사회경제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양호연 기자 hy@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