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도시공사 임직원들이 직접 담근 '사랑의 김장김치' 소외계층 밥상 따뜻
인천도시공사 임직원들이 직접 담근 '사랑의 김장김치' 소외계층 밥상 따뜻
  • 조동옥 기자
  • 입력 2019-11-15 15:30
  • 승인 2019.11.15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려운 이웃에게 김장 한 포기라도 더 보내주려는 도시공사, 봉사자들의 뜨거운 열기로 '훈훈'
도시공사, 봉사자들의 아름다운 동행
도시공사, 봉사자들의 아름다운 동행

[일요서울 |인천 조동옥 기자] 인천도시공사가 15일 겨울 김장철을 앞두고 공사 해드림봉사단과 임직원 20여 명이 직접 담근 김장김치를 지역사회 소외계층에게 나누는‘사랑의 김장 나눔’행사가 주민들의 마음을 훈훈하게 하고 있다.

남동구청 체험마당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는 도시공사와 만수6동 행정복지센터 봉사자들이 함께 절임배추 3,500kg으로 정성껏 김장을 하고, 관내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에 전달했다.

빗방울이 쏟아지는 궂은 날씨 속에서도 어려운 이웃에게 김장 한 포기라도 더 보내주려는 도시공사 임직원, 봉사자들의 따뜻한 마음으로 후끈 달아 올랐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이창호 경영관리처장은 “모두가 한마음으로 김장김치를 담근 이번 행사는 어려움을 함께 나누는 데 의미가 있다”며 “독거어르신과 저소득층 등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나는 데 미력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조동옥 기자 mgs54@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