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가톨릭대병원, 환자 편의 위한 ‘모바일 앱’ 16일 오픈
대구가톨릭대병원, 환자 편의 위한 ‘모바일 앱’ 16일 오픈
  • 김을규 기자
  • 입력 2019-12-10 18:30
  • 승인 2019.12.11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l 대구 김을규 기자]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이 오는 16일 환자들의 편의를 위한 모바일 앱을 오픈한다고 밝혔다.

이 앱은 진료예약 및 예약조회, 진료비결제, 전자처방전달, 실손보험청구 등의 기능을 통합으로 제공한다. 의사별 진료 시간표 확인 및 예약은 물론 내 일정 기능을 통해 병원 스케쥴을 한 눈에 볼 수 있으며, 처방받은 약과 복약안내에 대한 정보, 검사 받은 결과 등을 확인할 수 있다.

또 앱을 통해 수납대기 없이 즉시 결제가 가능하고 번거로운 실손보험청구를 손쉽게 해결할 수 있어 환자들의 병원이용이 보다 편리해진다.

병원 측은 “진료, 수납시 불편했던 대기시간을 이번 모바일 앱을 통해 상당부분 개선이 가능해질 것으로 생각한다. 또, 다양한 기능들을 통해 환자의 만족도가 올라갈 것으로 보인다.”며 “오픈 이후에도 개선 기능을 지속적으로 추가하여 환자의 편의를 향상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 모바일 앱을 설치하려면 구글플레이, 앱스토어에서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으로 검색하여 다운로드 하면 된다.

김을규 기자 ek8386@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