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군수협, 초매식 열고 ‘무사안녕 만선풍어’ 기원
남해군수협, 초매식 열고 ‘무사안녕 만선풍어’ 기원
  • 이형균 기자
  • 입력 2020-01-02 13:44
  • 승인 2020.01.02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일, 올해 첫 수산물 경매

[일요서울ㅣ남해 이형균 기자] 경남 남해군 어업인의 안녕과 수산업의 번창을 기원하는 2020년 초매식이 2일, 지역 수협 위판장에서 개최됐다.

미조 활어위판장 초매식 @ 남해군 제공
미조 활어위판장 초매식 @ 남해군 제공

올해 첫 수산물 경매가 진행된 초매식은 미조 본소와 창선 단항, 이동 원천 등 3곳의 활어위판장에서 열렸다.

오전 7시, 미조면 본소 활어위판장 초매식에는 장충남 남해군수를 비롯한 지역 기관·단체장이 참석한 가운데 한 해의 풍어를 바라는 기원제가 봉행됐다.

이어서 감성돔·볼락·물메기 등 이른 새벽 연근해 조업을 통해 어획된 수산물에 대한 경매가 시작됐다.

장충남 남해군수는 어업인의 무사안녕과 만선을 기원하며 “2020년에도 우리 수산업이 더욱 번창해 어민들의 소득이 증대되고, 삶의 질이 향상되는 등 더욱 활기 넘치는 한 해를 맞이하시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남해군은 올해 수산자원 종자 방류사업과, 친환경 양식산업 육성 등 주요 수산분야 사업을 중심으로 어민들의 소득 증대를 위한 각종 정책 추진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이형균 기자 bgbogo@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