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소방안전본부, 119구급서비스 품질 전국 ‘최우수’
광주소방안전본부, 119구급서비스 품질 전국 ‘최우수’
  • 안애영 기자
  • 입력 2020-01-06 12:16
  • 승인 2020.01.06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청 전경
▲광주시청 전경

[일요서울ㅣ광주 안애영 기자] 광주광역시 소방안전본부가 소방청 주관 2019년 전국 18개 시·도 119구급서비스 품질분야 평가에서 가장 우수한 등급으로 행정안전부장관 표창을 받았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품질평가는 119구급대의 환자 평가·처치·이송과 같은 병원 전 단계 구급활동 사항 전반에 대해 평가했다.

광주시 소방안전본부는 심정지 환자에 대한 적절한 응급처치로 18%대에 이르는 높은 자발순환 회복율과 전국 2번째 ‘특별구급대’ 운영 등 구급 품질향상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특히, 2018년 대비 1% 이상 높아진 심정지 환자 자발순환 회복율은 전국 최초로 17%대 벽을 넘어 소방과 지역 내 병원 간 협업체계(지역화)의 성공적 모델로 평가됐다.

황기석 광주시 소방안전본부장은 “구급대원들의 수준 높은 응급처치로 우수한 성과를 낼 수 있었다”며 “올해도 시민에게 더욱 촘촘한 구급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구급대원 교육훈련과 안전취약계층 사고 예방교육프로그램 마련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안애영 기자 aayego@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