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그린커튼(Green Curtain)’ 씨앗...무료 보급
수원시, ‘그린커튼(Green Curtain)’ 씨앗...무료 보급
  • 강의석 기자
  • 입력 2020-01-21 16:41
  • 승인 2020.01.21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31일, 전자우편 접수 … 27일~31일, 권선구 (재)수원그린트러스트 방문 수령

[일요서울|수원 강의석 기자] 수원시공원녹지사업소가 풍선초(그린커튼 씨앗)를 무료로 보급해 그린커튼(Green Curtain) 조성 사업을 확산한다.

그린커튼 사업은 건축물 외벽에 그물망·로프를 설치하고, 수세미·나팔꽃·작두콩·조롱박 등 1년생 덩굴식물을 심어 식물이 그물망·로프를 타고 자라 외벽을 덮도록 만드는 것이다.

공원녹지사업소가 무료 보급하는 풍선초(풍선덩굴)는 그린커튼을 만들 때 사용하는 1년생 덩굴식물 중 하나로 덩굴성 한해살이풀이다.

공원녹지사업소는 (사)생태조경협회가 자체 수확한 풍선초 종자 1만 립(20립씩 포장, 500봉투)을 (재)수원그린트러스트와 협력해 배부한다. 보급 대상은 개인·단체·학교. 기관 등이고, 선착순으로 보급한다.

수원시 홈페이지 ‘수원소식→시정소식’에서 ‘그린커튼’을 검색해 신청 서식을 내려받아 작성한 후 20일부터 31일까지 전자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 우편·전화·팩스·방문 신청은 할 수 없다.

풍선초 종자를 신청한 개인·단체는 (재)수원그린트러스트에 문의한 후 28일부터 31일까지 (재)수원그린트러스트(권선구 수인로 126)에 방문해 받으면 된다. 단 개인은 2봉, 학교·기관·단체는 4봉으로 제한해 지급한다.

윤재근 수원시 녹지경관과장은 “그린커튼 사업을 확산하기 위해 풍선초 종자를 무료로 보급하기로 했다”며 “많은 시민이 신청해 그린커튼을 직접 설치해보는 기회를 가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그린커튼은 일반 건물보다 여름철 실내 온도를 5도가량 낮춰 주고, 덩굴식물의 넓은 잎이 먼지를 흡착해 주변 미세먼지 농도도 낮춰준다. 지난해에는 20여 개 지자체 관계자가 수원시를 찾아 그린커튼 사업을 벤치마킹한 바 있다.

강의석 기자 kasa59@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