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군, ‘도서관과 함께 책 읽기 사업’ 운영도서관 선정
칠곡군, ‘도서관과 함께 책 읽기 사업’ 운영도서관 선정
  • 김을규 기자
  • 입력 2020-02-04 02:09
  • 승인 2020.02.04 0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l 대구 김을규 기자] 칠곡군은 3일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에서 주관하는 ‘도서관과 함께 책 읽기 사업 운영도서관’으로 북삼도서관과 석적도서관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도서관 함께 책 읽기 사업은 도서관 접근이 어려운 정보취약계층 어린이들에게 책 읽어주기를 시작으로 다양한 도서와 독서문화프로그램을 제공해 사회의 건강한 성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사업이다.

북삼도서관과 석적도서관은 이번 공모사업에 선정돼 독서활동에 필요한 도서구입비 및 독서문화프로그램 운영비 등 도서관별 369만 원의 국고를 지원받게 된다.

이에 3월~10월까지 북삼도서관은 다온지역아동센터와 연계하여 총 20회, 석적도서관은 위즈지역아동센터와 연계로 총 24회 사서가 책을 읽어주고 다양한 독후활동을 진행한다.

또 도서관 이용교육 및 견학, 문화공연 관람, 지역 문화 탐방 등 참여 어린이들이 독서의 즐거움을 알게 하고 다양한 문화 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한다.

군 관계자는 “도서관과 함께 책 읽기 사업을 통해 정보취약계층 어린이들이 책 읽기의 즐거움을 알고 올바른 독서습관을 기르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을규 기자 ek8386@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