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교육청·세이브더칠드런, 학교 놀이환경 개선 협약
전남교육청·세이브더칠드런, 학교 놀이환경 개선 협약
  • 조광태 기자
  • 입력 2020-02-21 00:05
  • 승인 2020.02.21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애들아! 제대로 놀아볼까?” '기대만발'
- 아동 마음껏 놀 수 있는 학교환경 만든다
- 장석웅 교육감 "아동 권리 보호 함께"
- 유혜영 지부장 “아동 교육 사업 확대”
전남교육청-세이브더칠드런 업무협약 현장
전남교육청-세이브더칠드런 업무협약 현장

[일요서울ㅣ남악 조광태 기자] 전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이 국제 아동 구호 단체인 ‘세이브더칠드런(서부지부장 유혜영)’과 20일 오전 청사 5층 비즈니스실에서 '학교놀이환경 개선사업'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하고 본격적인 '학교 놀이환경' 개선에 나섰다.

이 협약은 전남도교육청과 세이브더칠드런 두 기관이 협력해 전남의 모든 아동이 마음껏 놀 수 있는 학교환경을 만들고 아동의 놀 권리가 보장되는 문화를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이협약을 통해 △ 학교 놀이공간 조성 및 아동들이 참여하는 놀이터 만들기 워크숍 △ 놀 권리 인식 개선을 위한 학부모 교육 △ 친환경 학교 놀이 공간 조성을 위한 컨설팅 및 행정 지원 △ 사업 모니터링 △ 캠페인 및 홍보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이 협약에 따라, 도교육청은 오는 3월 중 전남 학교공간혁신 공모 사업과 연계해 놀이터 만들기 대상학교 1곳을 선정하고, 세이브더칠드런은 학생 참여 설계를 통해 학교놀이공간을 조성하게 된다.

장석웅 교육감은 "전남교육청의 기본방향인 ‘모두가 소중한 혁신전남교육’은 세이브더칠드런의 인종과 국경의 차별없는 아동 권리 보호라는 설립원칙과 뜻을 같이한다."며 “아이들이 맘껏 놀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것을 넘어 아동이 스스로 놀 수 있는 힘을 길러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유혜영 세이브더칠드런 서부지부장은 “신안 임자도의 지역아동센터 건립 지원사업 등 전남의 아동들을 위한 사업을 계속 해오고 있었다.”면서, “학교놀이공간 조성과 아동의 놀권리 보장을 위해 협력하고, 학부모와 교직원을 대상으로 아동의 권리 보장을 위한 교육 사업까지 확대해 나가자.”고 제안했다.

조광태 기자 istoday@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