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혈액수급 비상에 ‘사랑의 헌혈’로 앞장
신안군, 혈액수급 비상에 ‘사랑의 헌혈’로 앞장
  • 조광태 기자
  • 입력 2020-02-21 19:32
  • 승인 2020.02.21 2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군 공직자 및 주민 자발적 헌혈
- 코로나-19 확산 국내 혈액수급 비상
- 관내 거주 A씨에 대한 사랑 실천
- 신안서 부는 훈훈한 사랑... 전국으로...
신안군 공직자 및 군민은 직접 팔을 걷고 사랑의 헌혈 운동에  나서고 있어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했다
신안군 공직자 및 군민은 직접 팔을 걷고 사랑의 헌혈 운동에 나서고 있어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했다

[일요서울ㅣ신안 조광태 기자] 전남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21일 국가적인 혈액수급 비상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공무원 및 유관기관 직원, 주민 등이 헌혈에 자발적으로 참여하여 따뜻한 생명나눔을 실천했다.

이번 헌혈행사는 최근 코로나-19 확산 우려에 따른 국내 혈액수급에 비상이 걸린 가운데 범국가적인 위기 극복과 신안군 A씨에 대한 이웃사랑 실천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A씨는 지난 14일 화상사고로 인해 서울의 모병원 중환자실에 입원중이며 추후 치료중에 수혈이 필요한 상황이나, 현재 전국적인 혈액부족으로 수혈이 힘든 상황이 생길수도 있다. 이에, 사연을 접한 신안군 공직자 및 군민은 직접 팔을 걷고 도움에 나서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했다.

또한, 군은 이번행사에 코로나-19 감염 가능성에 대비해 소독제, 마스크 등을 비치하여 행사 추진에 만전을 기하였다.

박우량 군수는 "혈액수급이 어려운 상황에 자발적으로 헌혈에 참여한 직원들에게 감사드린다."고 했으며, “지역주민의 빠른 쾌유와 국가적인 혈액수급위기를 극복 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 밝혔다

 

조광태 기자 istoday@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