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저출산 및 고령사회 대책 사업 추진
광주시, 저출산 및 고령사회 대책 사업 추진
  • 안애영 기자
  • 입력 2020-02-24 14:01
  • 승인 2020.02.24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청 전경
▲광주시청 전경

[일요서울ㅣ광주 안애영 기자] 광주광역시는 올해 모든 세대가 함께 행복한 지속 가능한 광주를 비전으로 저출산 대책과 고령사회 대책 사업을 추진한다.

광주시는 24일 오전 시청 중회의실에서 저출산대책위원회 회의를 개최하고 정부의 제3차 저출산·고령사회 기본계획에 따른 2020 광주시 시행계획(안)을 심의 의결했다.

저출산 대책은 ▲출산·양육비 부담 최소화 ▲아이와 함께하는 시간 최대화 ▲촘촘하고 안전한 돌봄체계 구축 ▲모든 아동의 포용 및 존중 ▲청년의 안정된 삶의 기반 구축 등 5개 분야 110개 사업으로, 501억3200만원을 투입한다.

고령사회 대책은 ▲노후 소득 보장체계 내실화 ▲취약계층 어르신 돌봄 ▲어르신 여가프로그램 보급 ▲노인복시설 종사자 역량 강화 등 4개 분야 541개 사업으로, 620억1400만원을 투입해 시행된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위원들은 저출산 고령화는 사회구조적, 시대흐름적 현상으로 단기간에 해결하기 어려운 문제임을 공감하고, 광주시에서 장기적인 안목에서 적절한 정책을 고안해 시행해줄 것을 당부했다.

강영숙 광주시 여성가족국장 직무대리는 “국가의 저출산·고령사회 패러다임 전환에 맞춰 광주시도 단순 출산장려 정책에서 벗어나 노동·고용·주거·교육·보육 등 모든 세대의 삶의 질 제고에 중점을 두고 실질적인 저출산 고령사회 정책이 이뤄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애영 기자 aayego@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