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이공대, 외국인 유학생들에 마스크 지원
영남이공대, 외국인 유학생들에 마스크 지원
  • 김을규 기자
  • 입력 2020-03-18 22:53
  • 승인 2020.03.19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l 대구 김을규 기자] 영남이공대학교(총장 박재훈)에는 현재 어학연수생 290명과 유학생 182명이 재학 중이다.

코로나 19가 대구지역을 휩쓸고 있는 가운데 최소한의 개인 방어 수단인 마스크를 확보하는 데 있어 외국인 유학생은 어려움이 큰 실정이다.

외국인 유학생 쇼흐루흐벡씨는 “마스크를 구입하려 해도 인터넷으로는 판매하는 곳도 없고, 공적마스크라도 구입하고 싶지만 공적마스크 구입 시 건강보험 가입이 필수 조건으로 되어 있어 유학생은 실제 구입할 수 있는 곳이 없다”고 했다.

이에 영남이공대학교에서는 3월 16일자로 “외국인 유학생 지원 마스크 기부”를 교직원 및 학생들에게 요청해 유학생 돕기에 나섰다.

영남이공대학교 학생생활관 박민석 팀장은 “유학생을 대상으로 대학에서 구매해 놓은 마스크를 1840장 지급한 상태이지만 잔여 수량이 많이 남아 있지 않아 앞으로가 걱정이다. 기부된 마스크는 필요로 하는 외국인 학생에게 균등하게 배부 예정이며, 한 장의 마스크라도 기부해 주시면 어려운 환경 속에 있는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기부에 참여를 당부했다.

 

김을규 기자 ek8386@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