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확진자 발생한 베스트케어 요양원 전수 검사 실시
양주시, 확진자 발생한 베스트케어 요양원 전수 검사 실시
  • 강동기 기자
  • 입력 2020-03-30 22:31
  • 승인 2020.03.31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주시, 확진자 발생한 베스트케어 요양원 전수 검사 실시

[일요서울|양주 강동기 기자] 양주시는 30일 베스트케어요양원 입소자의 의정부시 5번째 코로나19 확진과 관련, 해당 요양원 종사자와 입소자 전원에 대한 전수 검사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시는 30일 오전 베스트케어 요양원 입구에 선별진료소를 설치하고 경기도 역학조사관 1명, 양주시 역학조사관 2명, 간호인력 15명, 행정인력 5명, 방역반 6명 등 총 29명을 투입해 전수 검사를 진행 중이다. 검사 대상은 베스트케어요양원 종사자 52명과 입소자 85명 등 총 137명이다.

양주시는 요양원 내 와상 환자가 많아 검사에 어려움이 있지만, 금일 중 대상자 전원에 대한 검체 채취 등 전수 검사를 완료할 계획이다. 조사결과 등은 확인되는 대로 양주시청 홈페이지와 SNS 등을 통해 신속하게 공지할 예정이다.

앞서, 양주시는 의정부 5번째 확진자 발생 즉시 해당 요양원을 코로나 격리하고 긴급 방역소독을 완료했으며 요양원 종사자와 입소자의 이동 제한, 퇴근 종사자에 대한 자가격리 조치를 시행한 바 있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코로나19 지역 확산을 막기 위해 가용 인력 등 모든 자원을 총동원해 총력을 기울이겠다”며 “시민 여러분의 협조가 너무도 절실한 만큼 시민 여러분께서도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와 개인 위생수칙을 반드시 지켜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강동기 기자 kdk110202@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