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안 금속처리 공장서 폭발 사고…2명 사망‧2명 중상
함안 금속처리 공장서 폭발 사고…2명 사망‧2명 중상
  • 온라인뉴스팀
  • 입력 2020-05-15 14:01
  • 승인 2020.05.15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안공장 폭발사고. [사진=경남소방 제공]
함안공장 폭발사고. [사진=경남소방 제공]

[일요서울] 15일 오전 10시44분경 경남 함안군에 위치한 한 금속처리 공장에서 폭발사고가 발생했다.

이 폭발사고로 현장 근로자 2명이 사망하고 2명이 중상을 입었다.

이들은 작업 중 폭발로 인해 무너진 철골 지붕에 깔리면서 사고를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로 A(49)와 B(28)씨는 사망했고, C(63)씨와 우즈베키스탄 국적 D(26)씨는 중상을 입었다.

D씨는 60% 전신화상을 입고 마산에 위치한 화상전문병원으로 이송됐다. 사망자와 다른 중상자는 마산에 소재한 한 병원으로 이송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액화석유가스(LPG)로 유리 섬유를 녹이는 작업을 하다가 폭발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 중이다.

<뉴시스>

온라인뉴스팀 ilyo@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