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교육청, 두 번째 ‘급식 농산물 꾸러미’ 지원
전남교육청, 두 번째 ‘급식 농산물 꾸러미’ 지원
  • 조광태 기자
  • 입력 2020-05-23 01:41
  • 승인 2020.05.23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급식 꾸러미 지원 2탄, 이번에는 학부모가 직접 선택한다
전남도교육청 청사 전경
전남도교육청 청사 전경

[일요서울ㅣ남악 조광태 기자] 전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은 두 번째로 도내 학생들의 가정에 직접 배달해주는 ‘농산물 꾸러미’ 지원 사업을 펼친다.

코로나-19로 학교급식이 중단됨에 따라 집행하지 못한 3~4월 무상급식비 예산 중 75억 5,896만 원을 긴급사용해 도내 초·중·고·특 19만 명의 학생들에게 1인 당 4만원 상당의 남도장터 쇼핑몰 포인트를 학부모 ID에 지급하는 방법으로, 학부모들은 오는 6월 6일부터 상품을 직접 구매할 수 있을 전망이다.

도교육청은 특히 전남도와 협업을 통해 진행했던 1차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지원 방식과 달리 이번에는 학부모가 남도장터 쇼핑몰에서 직접 필요한 식재료를 선택할 수 있도록 개선했으며, 지원 품목도 농․수․축산물, 가공식품까지 확대했다.

장석웅 교육감은 “학교급식 중단에 따른 학부모 부담 경감과 식재료 생산농가의 어려움 해소를 위해 고심 끝에 제2차 농산물 꾸러미 사업을 추진하기로 결정했다.”며, “지원 품목 확대와 학부모 선택권 보장으로 만족도가 더 높을 것으로 기대한다.” 고 말했다.

한편, 쇼핑몰을 2004년에  구축한 남도장터는 현재 입점규모가 710개 업체이며, 모두 6,584개의 상품이 등록되어 있다. 이중 농산물 550개 업체, 수산물 125개 업체, 축산물 35개 업체로 위탁업체인 ㈜리얼커머스는 학부모들의 방문을 기대하고 있다. 

조광태 기자 istoday@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