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군, 모판 관주 병해충 방제 프로그램 연시회 개최
장흥군, 모판 관주 병해충 방제 프로그램 연시회 개최
  • 조광태 기자
  • 입력 2020-05-25 10:40
  • 승인 2020.05.25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농가들의 생산비 효율적인 절감 기대
- '그로모어'로 경영비 약 44%절감 효과
전남 장흥군에서 시범사업 농가를 대상으로, 모판 관주 병해충 방제 프로그램을 개최했다.
전남 장흥군에서 시범사업 농가를 대상으로, 모판 관주 병해충 방제 프로그램을 개최했다.

[일요서울ㅣ장흥 김도형 기자] 전남 장흥군(군수 정종순)은 지난 19일 벼농사 분야 시범사업 농가를 대상으로 생산비 절감을 위한 모판 관주 병해충 방제 프로그램(그로모어, 전남농업기술원 개발) 연시회를 개최하였다.

모판 관주 병해충 방제 프로그램은 이앙 1~3일전 모판에 살균 + 살충 + 영양제를 물과 희석하여 모판 1개당 300~500mL를 관주 처리하는 방법으로 약제 지속 100~120일, 방제횟수 2회 이상 절감 등으로 경영비 약 44%를 절감할 수 있는 생력재배 프로그램이다.

모판 관주 시 직사 모드인 살수기를 사용해 살포하고 약제가 충분히 모판에 흡착할 수 있도록 12시간 동안 물을 주지 말아야하며, 이앙 후에는 6시간 이내 논에 물을 대주어야한다.

또한, 드문 모 심기(소식재배)를 시범요인으로 적용하여 3.3㎡당 37주, 42~43주, 50주의 재식주수별 생산량 비교 실증과 병해충 발생상황 등을 함께 공유할 계획이다.

드문 모 심기는 10a당 모판수를 10개 내외로 줄여 생력화와 생산비를 획기적으로 줄이고자 하는 이앙 방법으로 생산량에도 큰 차이가 없어 크게 호응을 받고 있는 방법으로 현재 장흥군은 50~60주 식재 면적이 약 50%로 점차 확대되어 가고 있는 추세이다.

이날 시연회에 참석한 김을중 농가는 “갈수록 힘들어 지는 농촌 현실에 이렇게 생산비를 절감할 수 있는 신기술을 현장에 보급하는 농업기술센터 관계자 여러분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올해에는 특히 따뜻한 겨울로 월동해충이 많을 것 같아 걱정이었는데 그로모어와 드문 모 심기로 훨씬 걱정이 줄어들어 마음이 안정된다.”고 말했다.

조광태 기자 istoday@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