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골목상권 활성화 지원사업’ 시행
의왕시, ‘골목상권 활성화 지원사업’ 시행
  • 강의석 기자
  • 입력 2020-07-10 11:10
  • 승인 2020.07.10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NS홍보, 상인대학, 방역용품 지원 등으로 골목상권 활성화 기대

[일요서울|의왕 강의석 기자] 의왕시는 의왕시 소상공인연합회와 함께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도움을 주고자 ‘골목상권 활성화 지원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사업내용으로는 골목상권 SNS 홍보 활성화사업(매장의 SNS 홍보를 위한 촬영 지원), 대학 연계 상인대학 운영사업(관내 대학교와 연계해 상인교육 운영), 방역물품 지원 및 상가 안심존 운영사업(마스크 등 물품지원 및 위생적으로 점포를 관리한 업소를‘안심존’으로 지정), 계원대학교 인근 갈미상권 활성화사업(내손동 갈미상권 각 매장별 이벤트 쿠폰 제작 지원) 등 총 4개 사업이다.

이번 지원사업은 12월까지 운영예정으로 지원대상은 의왕시 관내 사업자로 등록된 점포 및 상인회로 현재 영업 중이어야 하고, 소상공인 정책자금 지원제외 업종(유흥, 도박 및 사행성 업종)은 대상에서 제외된다.

김상돈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장기적인 경기침체로 인해 관내 골목상권이 많은 어려움에 처해 있다.”며, “이번 지원사업을 통해 골목상권의 경쟁력 확보와 소비촉진으로 지역상권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의왕시 소상공인연합회에서는 오는 15일 15시에 계원예술대학교 파라다이스홀에서 골목상권 활성화 사업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며, 참석하지 못하는 분들을 위해 의왕시 소상공인연합회 유튜브로도 실시간 생중계할 계획이다.

이번 골목상권 활성화 지원사업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의왕시 소상공인연합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강의석 기자 kasa59@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