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TO 사무총장 후보 출사표 던진 유명희 본부장...제네바서 지지 교섭 활동
WTO 사무총장 후보 출사표 던진 유명희 본부장...제네바서 지지 교섭 활동
  • 양호연 기자
  • 입력 2020-07-23 10:14
  • 승인 2020.07.23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 양호연 기자]차기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 후보에 출사표를 던진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이 지지 교섭 활동을 진행했다. 산업부는 지난 13일부터 열흘간 스위스 제네바에서 WTO 회원국들을 대상으로 활동을 진행했다고 23일 밝혔다.

각국 제네바 주재 대사를 상대로 한 이번 지지 교섭 활동은 지난 16일 WTO 특별 일반이사회에서 진행된 WTO 사무총장 후보 정견 발표를 전후로 추진됐다. 이 자리에서 유 본부장은 8명의 차기 WTO 사무총장 후보 가운데 유일한 현직 통상장관으로 세계 주요국 통상장관들과 긴밀히 소통하고 있다는 점을 강점으로 제시했다.

또한 지난 25년간 통상 분야에 종사하면서 전문 지식을 축적해왔고 최근 수년간 급변하는 국제 통상 환경에서 주요 현안을 해결해온 만큼 차기 WTO 사무총장직을 수임할 능력과 준비가 돼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유세 기간 이후 오는 9월7일부터 후보를 줄여나가기 위한 회원국 간 협의 절차가 진행될 예정이다. 구체적인 회원국 협의 절차는 데이비드 워커 WTO 일반이사회 의장이 회원국들과의 협의를 거쳐 확정할 예정이다.

양호연 기자 hy@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