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강촌로 지하차도 ~ 풍동교차로 간 도로 개통
고양시, 강촌로 지하차도 ~ 풍동교차로 간 도로 개통
  • 강동기 기자
  • 입력 2020-09-26 02:35
  • 승인 2020.09.26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 강촌로 지하차도-풍동교차로 도로개통
고양시, 강촌로 지하차도-풍동교차로 간 도로개통

[일요서울|고양 강동기 기자]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일산동구 풍동교차로와 강촌로 지하차도를 연결하는 도로인 ‘풍동교차로~민마루 간 도로개설공사’를 완료함에 따라 9월 26일 강촌로 지하차도부터 풍동교차로까지 도로를 개통한다.

강촌로 지하차도는 경의선 복선화사업의 일환으로 경의로 및 백마로의 교통량을 분산하고 마두동과 풍동이 단절되지 않도록 2017년 한국철도시설공단이 공사를 완료하였으나, 지하차도부터 풍동교차로까지의 도로 폭이 협소해 그동안 개통을 연기해 왔다.

시는 2019년 강촌로 지하차도~풍동 민마루 간 도로(연장: 340m, 폭: 4차로)를 우선 완성한 데 이어, 이번에 풍동 민마루~풍동교차로 간 도로(연장: 440m, 폭: 4차로)까지 완공함에 따라 강촌로 지하차도와 풍동교차로까지의 도로를 완전히 개통하게 됐다.

2019년 7월에 착공된 이번 도로개설사업은 총 사업비 287억 원의 예산이 투입되어 공사 시작 1년 2개월만에 완공됐다. 풍동 백마로와 마두동 경의로가 직접 연결되면서 백마교차로의 교통정체가 해소되고 풍동 및 산황동 주민들의 백마역 이용이 원활하게 되는 등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해당 도로공사에 협조해 주신 주민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추후 창릉신도시 광역교통개선대책의 일환으로 서오릉로와 해당 도로가 연결되면 일산에서 서울까지 접근성이 더욱 좋아질 전망이다”고 밝혔다.

강동기 기자 kdk110202@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