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수 한화디펜스 대표, 해외 방산시장 개척 공로 ‘2020 방산인상’ 수상
이성수 한화디펜스 대표, 해외 방산시장 개척 공로 ‘2020 방산인상’ 수상
  • 이창환 기자
  • 입력 2020-09-26 10:33
  • 승인 2020.09.26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성수 한화디펜스 대표이사가 해외 방산시장 개척 등의 공로를 인정받아 '자랑스러운 방산인상'을 수상했다. [한화디펜스]
이성수 한화디펜스 대표이사가 해외 방산시장 개척 등의 공로를 인정받아 '자랑스러운 방산인상'을 수상했다. [한화디펜스]

[일요서울 | 이창환 기자] 이성수 한화디펜스 대표이사가 국내 방위산업 발전과 해외 방산시장 개척 등의 공로를 인정받아 한국방위산업학회가 수여하는 ‘자랑스러운 방산인상’을 수상했다.

2012년 시작된 이 시상식은 방위산업 발전에 지대한 공헌을 하거나 방산 관련 학술 및 기술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표창하는 자리로, 학회는 지난 25일 서울시 용산구 전쟁기념관에서 제9회 ‘자랑스러운 방산인상 시상식 및 방산정책포럼’을 개최했다.

이성수 대표는 한화그룹 방산 부문 수출을 이끄는 CEO로 괄목할만한 방산수출 성과를 이뤄낸 점을 인정받아 ‘방산기술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특히 한화디펜스는 유럽과 아시아 등 6개 국가에 K9 자주포를 수출한 데 이어 최근 1조 원 규모의 호주 자주포 사업 ‘우선공급자’로 선정되며 ‘K-방산’의 기술력과 신뢰도를 다시 한 번 입증했다. 

또 한화디펜스가 개발한 ‘레드백(Redback)’ 장갑차는 최대 10조 원 규모의 호주 미래형 궤도장갑차 사업의 최종 후보로 올라 시험평가를 앞두고 있다. 

아울러 인공지능, 로봇 무기체계 등 4차산업혁명 기반 미래형 신무기체계 개발을 선도하고 있으며, 지난 7월엔 국내 최초로 생산성경영시스템(PMS) 레벨 8을 획득하는 등 생산성 향상 및 동반성장 역량도 인정받았다.

이성수 대표는 “각자의 위치에서 제품 개발과 생산, 해외 마케팅 등 한마음 한 뜻으로 힘을 모아준 임직원들과 정부의 적극적인 방위산업 지원 노력이 있었기에 뜻 깊은 상을 받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첨단 무기체계 개발을 통해 자주국방에 기여하는 것은 물론, K-방산 해외수출 확대와 방산 일자리 창출을 통해 국가 경제 발전에 이바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창환 기자 shine@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