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티맵모빌리티 주식회사' 설립 의결...분할기일 12월29일
SK텔레콤, '티맵모빌리티 주식회사' 설립 의결...분할기일 12월29일
  • 양호연 기자
  • 입력 2020-10-17 10:38
  • 승인 2020.10.17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 양호연 기자]SK텔레콤은 15일 이사회를 통해 ‘모빌리티 전문 기업’ 설립을 의결했다고 지난 16일 밝혔다. 빠르게 변화하는 글로벌 모빌리티 산업에 발빠르게 대응하며 혁신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목표다.

SKT는 T맵 플랫폼, T맵 택시 사업 등을 추진해온 ‘모빌리티 사업단’을 분할해 연내 ‘티맵모빌리티 주식회사’를 설립한다. 임시 주주총회는 11월26일이며, 분할 기일은 12월29일이다.

사측에 따르면 ‘티맵모빌리티’는 국내외 다양한 기업과 초협력하며 생태계를 키울 예정이다. 이를 위해 SKT와 우버는 택시 호출과 같은 e헤일링(hailing) 공동 사업을 위한 조인트벤처(합작 회사)를 내년 상반기 설립키로 합의했다.

박정호 SKT 사장은 “글로벌 최고 기업인 우버와 함께 고객들이 이동에서 발생하는 비용과 시간을 행복한 삶을 누릴 시간으로 바꾸고, 어떤 이동 수단도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모빌리티 혁신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다양한 역량을 가진 기업들과 초협력을 통해 교통 난제를 해결하고, 궁극적으로 ‘플라잉카’로 서울-경기권을 30분 내 이동하는 시대를 앞당기는 데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양호연 기자 hy@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