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가을철 산불예방 총력 종합대책 추진
대전 동구, 가을철 산불예방 총력 종합대책 추진
  • 최미자 기자
  • 입력 2020-10-26 18:45
  • 승인 2020.10.26 2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부터 12월 15일까지 산불방지대책 본부 운영
26일 산불감시원들이 산불진화장비를 점검하고 있다.
26일 산불감시원들이 산불진화장비를 점검하고 있다.

[일요서울ㅣ대전 최미자 기자] 대전 동구는 건조한 날씨로 산불 발생 위험도가 높아지는 가을철이 다가옴에 따라 오는 12월 15일까지 산불조심 기간으로 정하고 산불방지대책 본부 운영에 돌입했다.

해당 기간 동안 고봉산 등 255.25㏊를 입산통제구역으로 지정·관리하고 식장산 등산로 4개 노선 5.64㎞를 폐쇄한다.

이와 함께 산불방지대책본부 상황실을 설치·운영해 기상 상황에 따라 산불경보 발령 및 조치를 시행하고 산불취약지역 순찰, 산불예방 홍보 및 계도 활동에 나선다.

상황실은 각종 상황 발생 시 초동 출동 및 비상연락망 가동 등 통합 지휘본부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이 밖에 산불예방 및 감시활동 등 사전 예방활동을 강화할 방침으로 이를 위해 산불감시원(50명)과 산불전문예방진화대(10명)를 활용 산불취약지를 집중 관리할 계획이다.

또, 산불발생 시 단계별 행동매뉴얼을 마련하고 규모에 따른 유관기관 간 공조도 강화해 초동 진화 및 사후 관리에도 철저를 기할 방침이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산불은 무엇보다 예방이 중요한 만큼 시민들은 산불에 대한 경각심을 가지고 소각 금지와 입산 통제 준수 등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최미자 기자 rbrb344@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