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광식 북구청장, 세계자유민주연맹 ‘자유장’ 수상
배광식 북구청장, 세계자유민주연맹 ‘자유장’ 수상
  • 김을규 기자
  • 입력 2020-10-27 09:29
  • 승인 2020.10.27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l 대구 김을규 기자] 배광식 대구 북구청장이 자유민주주의 수호와 세계 평화에 헌신한 공로로 세계자유민주연맹(World League for Freedom & Democracy) 포장인 ‘자유장’을 수상했다.

배광식 북구청장은 행복북구 건설을 위한 구정활동을 전개해왔을뿐만 아니라, 현장 소통행정 적극 실천, 모두가 행복한 복지사회 건설을 위한 복지행정 시행, 클린 북구 이미지 정착을 위한 깨끗한 환경조성 및 자유총연맹 활성화를 위한 지원노력을 꾸준히 이어오는 등 자유민주주의를 수호하고 화합을 통해 구민이 살기 좋은 도시를 만들기 위해 헌신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26일 오후 낙동강승전기념관 강당에서 야오잉치 세계자유민주연맹 총재를 대신해 정영만 한국자유총연맹 대구광역시지부 회장으로부터 자유장을 전달받았다.

배광식 북구청장은 “앞으로도 국가안보와 자유민주주의의 중요성을 깊게 인식하고, 북구의 1000여 공직자와 함께 자유와 평등이 조화롭게 보장되는 민주사회, 구민화합을 통해 행복한 북구를 만드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세계자유민주연맹은 정의, 자유, 평화를 수호하기 위해 창립한 국제민간기구로 전 세계 139개국이 가입돼 있으며, 자유민주주의 가치 창달과 세계 평화 및 자유민주주의 수호에 기여한 공이 큰 인물을 발굴해 자유장을 수여하고 있다.

김을규 기자 ek8386@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