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시대와 공감하는 시맨틱 데이터
동시대와 공감하는 시맨틱 데이터
  • 김정아 기자
  • 입력 2021-01-11 16:36
  • 승인 2021.01.11 16:38
  • 호수 1393
  • 6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문화재단, ‘남산예술센터 디지털 아카이브’ 오픈

[일요서울 | 김정아 기자] 서울문화재단은 남산예술센터가 걸어온 12년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남산예술센터 디지털 아카이브’를 오픈했다.

지난 2009년 9월에 서울시 창작공간으로 시작한 남산예술센터는 창작자 발굴을 통해 창작극을 제작하고 새로운 연극 양식을 선보여 다양한 이슈로 동시대와 공감할 수 있는 작품을 제작해 왔다.

남산예술센터는 그동안 진행해 온 작업을 예술 현장과 공유해야 한다는 필요성을 인식해 자료 수집과 분류 작업을 해 왔다. 지난 12년간 펼친 공연과 극장의 역사, 공간, 공연 자료 등을 ‘디지털 아카이브’로 정리해 ‘VR체험관’, ‘키워드 컬렉션’, ‘타임라인’ 등 다양한 기획 콘텐츠로 선보일 예정이다. 

디지털 아카이빙 전문 업체인 아트앤데이터가  온톨로지 설계와 데이터 구축을   담당했고 공공분야 정보시스템 구축 전문 업체인 ㈜아이엘아이티가 아카이브 플랫폼과 시스템을 개발했다.

디지털 아카이브는 ▲남산예술센터에서 제작한 공연과 행사 정보 ▲공연과 행사에 참여한 인물, 단체 정보 ▲공연과 행사가 수행된 공간 정보 ▲공연의 기반이 된 희곡이나 소설 등 작품 정보 ▲장르, 주제, 소재 등 공연을 대표하는 키워드 정보 ▲남산예술센터와 관련된 사건 정보 ▲공연 및 행사에서 생산된 공연자료 ▲공연과 관련된 보도자료·연구자료 등 8개의 카테고리로 구성돼 있다.

더불어 지난 12년간 남산예술센터에서 진행된 공연과 학술행사, 각종 프로그램 등을 들여다볼 수 있는 자료집인 「남산예술센터 공연사 연구」을 발췌했다. 기존 남산예술센터와 삼일로 창고극장 누리집과 동일한 주소를 통해 자료를보고 싶은 누구에게나 열려 있다. 

김정아 기자 jakk3645@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