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KT 손잡고 ‘V 컬러링’ 공동 서비스…LG유플러스까지 확대 예정
SK텔레콤-KT 손잡고 ‘V 컬러링’ 공동 서비스…LG유플러스까지 확대 예정
  • 이창환 기자
  • 입력 2021-01-18 09:17
  • 승인 2021.01.18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이는 컬러링, V 컬러링 서비스를 SK텔레콤이 KT에 제공하고 향후 LG유플러스까지 확대한다고 밝혔다. [이창환 기자]
보이는 컬러링, V 컬러링 서비스를 SK텔레콤이 KT에 제공하고 향후 LG유플러스까지 확대한다고 밝혔다. [이창환 기자]

[일요서울 | 이창환 기자] SK텔레콤뿐 아니라  KT 이동전화 가입 고객들도 숏폼 영상을 활용한 ‘보이는 컬러링’ 서비스 ‘V 컬러링’을 이용할 수 있게 된다.

SK텔레콤과 KT는 18일 서울시 중구 을지로에 위치한 SK텔레콤 T타워에서 업무 협약식을 갖고 V 컬러링 공동 서비스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해 9월24일부터 SK텔레콤 고객들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시작한 V 컬러링은 고객이 미리 설정한 영상을 본인(수신자)에게 전화한 상대방(발신자) 휴대전화에 통화가 연결될 때까지 보여주는 ‘영상 컬러링’ 서비스로 서비스 개시 3개월여 만에 누적 이용자 수 115만 명에 달하고 누적 뷰가 1억4000만 건에 이르는 등 인기를 끌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오는 22일부터는 KT 고객들도 SK텔레콤과 같은 ’V 컬러링’ 전용 앱을 설치하고 서비스에 가입하여 이용할 수 있으며, 삼성 갤럭시 노트20/울트라(OEM 단말) 사용자들부터 단말 업데이트를 통해 발신 시 V컬러링 영상을 볼 수 있다.

이후 29일부터는 새롭게 출시되는 삼성 갤럭시S21/플러스/울트라(OEM 단말) 사용 고객들도 사용할 수 있으며 차츰 대상 단말을 확대할 계획이다. 아울러 KT 고객에의 서비스 확대에 이어 추후 LG유플러스 고객을 대상으로도 서비스를 연동할 예정이다.

SK텔레콤 한명진 구독형 상품 CO장은 “V 컬러링 서비스가 성공적으로 자리를 잡아 가고 있다”며 “이번 KT 고객에 대한 공동 서비스 제공을 시작으로 서비스 확장과 화제성 콘텐츠 발굴을 통해 고객에게 재미와 즐거움을 줄 수 있는 구독형 영상 서비스로 사랑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1월 현재 SK텔레콤 V 컬러링에서는 미스터트롯 Top6, 몬스타엑스와 같은 인기 연예인 및 펭수 등 인기 크리에이터를 활용한 새해 시즌 영상과 함께, JTBC 스튜디오와 콘텐츠 공급 계약을 통해 화제의 오디션 프로그램 ‘싱어게인’ 콘텐츠를 제공 중이다. 향후 ‘집콕 트렌드’를 반영한 콘텐츠, 레전드 인기 예능 영상 등 이용자가 공감하고 즐길 수 있는 콘텐츠를 지속 확보할 예정이다.
 

이창환 기자 shine@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