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영쇼핑, 택배 종사자 안전대책 마련... 배송지연 패널티 면제
공영쇼핑, 택배 종사자 안전대책 마련... 배송지연 패널티 면제
  • 신유진 기자
  • 입력 2021-01-21 10:30
  • 승인 2021.01.21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 신유진 기자] 이번 설 명절을 앞두고 공영쇼핑이 택배 종사자를 보호하기 위해 대책을 마련했다.

21일 공영쇼핑에 따르면 택배 출고 및 배송지연 시 부과하는 패널티를 면제한다.

이번 안전대책은 최근에 계속해서 발생하는 택배 종사자들의 과로사 등 사회적 문제를 예방하기 위해 마련됐다.

또한 공영쇼핑은 지난 20일부터 “택배기사님의 과로방지와 보호를 위해 무리한 택배 배송을 지양하고 있습니다”라는 내용의 문구를 방송 중 수시로 노출하고 있다.

공영쇼핑 측은 명절기간 이후에도 휴지 등 부피가 크거나 중량이 무거운 상품은 배송지연 패널티 면제를 지속해서 추진할 계획이다. 아울러 자체 배송 포장박스에는 손잡이를 적용해 택배 종사자 업무강도를 줄이는 방안을 추진한다.

신유진 기자 yjshin@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