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민원실에 비상벨 설치...위급상황엔 경찰 출동
화성시, 민원실에 비상벨 설치...위급상황엔 경찰 출동
  • 강의석 기자
  • 입력 2021-02-26 17:29
  • 승인 2021.02.26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청 민원봉사과, 동부·동탄출장소, 읍면동 민원실 등 31개소 설치

112 상황실과 연결해 위급상황 발생 시 긴급출동

[일요서울|화성 강의석 기자] 화성시가 최근 공직자 폭행과 폭언 사건이 이슈로 떠오름에 따라 안전한 근무환경을 조성하고자 민원실 비상벨 설치 사업에 나섰다.

시는 지난 18일부터 26일까지 총 2천2백만 원을 들여 시청 민원봉사과, 동부·동탄출장소, 읍면동 민원실 총 31개소에 비상벨을 설치했다. 설치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비상벨은 112 상황실과 연결돼 양방향 음성통화가 가능하며, 위급상황 발생 시 인근 순찰차로 전달돼 긴급출동이 가능하다. 

또한 연 1회 이상 화성서부경찰서와 합동 모의훈련을 실시해 적극적인 비상대응체계도 갖출 방침이다.

홍사환 민원봉사과장은 “비상벨은 시민과 공직자 모두가 안심할 수 있는 환경을 위해 마련한 것”이라며, “보다 쾌적한 행정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의석 기자 kasa59@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