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120개 노선에 '봄꽃거리' 조성… 코로나블루 위로
서울시, 120개 노선에 '봄꽃거리' 조성… 코로나블루 위로
  • 장휘경 기자
  • 입력 2021-03-05 09:46
  • 승인 2021.03.05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북구 보문로
성북구 보문로

[일요서울ㅣ장휘경 기자] 서울시는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이 일상 속에서 꽃과 나무를 보며 작은 행복을 느낄 수 있도록 서울전역 120개 노선에 '봄꽃거리'를 조성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봄꽃거리 조성은 서울시의 '사계절 꽃길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된다. 시는 그동안 유동인구가 많은 주요 도심지나 간선도로 위주로 식재하던 것을 올해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식재 범위를 확대했다.

봄꽃거리에는 대표적 봄꽃인 수선화, 데이지, 루피너스, 아네모네, 웨이브 페츄니아 등의 걸이화분 4만2000개, 테마화단 487개소가 꾸며진다.

시는 집 앞 골목길부터 주요도심지, 간선도로 등에 봄꽃거리를 조성할 계획이다. 또 코로나19로 위축된 이태원, 동대문 DDP(동대문디자인플라자) 같은 상권 등을 다채로운 꽃들로 물들일 예정이다.

구는 선별진료소에 대기 줄을 따라 가로화분을 놓을 계획이다. 코로나19 거점전담병원 주변 진입로에는 가로화단이나 걸이화분을 설치할 방침이다.

장휘경 기자 hwikj@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