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강길홍 기자] 제일건설(주) 유재훈 사장은 27일 광주시청에서 광주FC구단주인 강운태 광주시장에게 1억5000만 원의 후원금을 기탁했다.

이번 광주FC 후원금 기탁식은 런던올림픽에서의 축구에 대한 온 국민의 기대와 관심이 축구열풍으로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광주지역을 연고로 창단된 광주FC의 경기력 향상과 사기진작을 위해 이뤄졌다.

제일건설(주)는 올 상반기 북구 신용동 첨단2지구 내 ‘풍경채’라는 아파트 브랜드로 청약 돌풍을 일으킨 바 있으며, 현재는 남구 효천지구 내 600여 세대와 광산구 선운지구에 590세대 공동주택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유재훈 제일건설(주) 사장은 “그동안 광주시민이 제일건설에 보여준 많은 성원과 관심에 감사드리며, 광주FC가 올 시즌 최선을 다해 좋은 성적으로 광주 시민들에게 행복과 기쁨을 선사해 주길 바라고, 지역 스포츠문화 확대 등 우리지역 체육발전에 조그마한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강운태 시장은 “어려운 건설경기에도 불구하고 광주FC축구단을 위해 후원금을 지원해 준 데 대해 시민을 대신해 감사를 표하고, 제일건설(주)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건설사로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slize@ilyoseoul.co.kr

강길홍 기자  slize@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