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경남 이도균 기자] 진주시 판문동은 지난 19일 판문천 일원과 주요 도로 구역에서 통장단을 비롯한 판문동봉사단체협의회 회원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하천변 과 인근 도로변 쓰레기를 수거하는 환경 정화 활동을 전개했다.

주민과 함께하는 설맞이 깨끗한 판문동으로 거듭나기

쾌적한 생활환경을 만들기 위한 이번 대청소는 하천변 인근에 투기된 각종 플라스틱, 캔, 폐비닐 등 생활쓰레기와 재활용품 3톤 분량을 수거해 방치된 쓰레기를 말끔히 정비했다.

주민과 함께하는 설맞이 깨끗한 판문동으로 거듭나기

이번 ‘깨끗한 판문동 거듭나기’ 환경정비 활동은 2017년 설을 맞아 주민들이 깨끗한 환경에서 설맞이를 할 수 있도록 추운 날씨 속에서도 구슬땀을 흘린 자발적인 봉사활동으로, 향후 깨끗한 판문동 만들기에 지속적으로 앞장설 예정이다.

박계남 판문동장은 “추운 날씨와 어려운 여건 속에 지역의 환경정화 활동에 참여 해주신 봉사단체 회원 및 주민들께 감사를 드리며, 향후 쓰레기 투기가 빈번하게 일어나는 장소를 중심으로 주변 순찰과 쓰레기 적기 수거를 통해 쾌적하고 살기 좋은 판문동 가꾸기와 지역주민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는 적극적인 행정지원으로 노고에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경남 이도균 기자  news258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