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광역시 남구청, 쉽고 편리한 무인관광안내 키오스크 도입
울산광역시 남구청, 쉽고 편리한 무인관광안내 키오스크 도입
  • 울산 노익희 기자
  • 입력 2017-06-20 14:28
  • 승인 2017.06.20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ㅣ 울산 노익희 기자] 울산 남구(구청장 서동욱)에서는 울산을 여행하는 관광객과 주민에게 남구의 관광정보를 쉽고 편리하게 안내하는 무인관광안내 ‘키오스크’ 4대를 설치했다고 20일 밝혔다.
 
2017 울산방문의 해를 맞이해 추진하고 있는 남구의 적극적 관광마케팅사업 중 하나인 무인관광안내 키오스크는 특히, 울산에서는 처음으로 민간과 협력하여 신라스테이호텔 로비, 롯데시티호텔 로비, 롯데광장 옆 관광안내소, 고래문화마을 입구로 운영장소를 설정해 한층 업그레이드 된 관광서비스를 제공해 눈길을 끈다.
 
신라스테이호텔과 롯데시티호텔의 로비는 남구의 대표 숙박시설로 관광객들이 많이 머무는 곳이다. 롯데광장 옆 관광안내소는 울산 최대번화가로 지나는 관광객의 접근을 용이하게 했고, 고래문화마을 입구는 울산 최고 인기 관광지 중 하나로 관광안내서비스가 가장 필요할 것으로 예상되는 지역에 키오스크를 설치했다.
 
남구의 무인관광안내 키오스크는 최신 ICT기술을 기반으로 한 터치스크린방식으로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남구관광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설계됐다. 또 관광명소, 맛집, 숙박, 쇼핑, 관광가이드 등 다양한 정보가 수록돼 있다.
 
특히 관광명소 중 고래관광메뉴를 터치해 보면 고래와 함께한 장생포의 역사, 인물, 설화, 그리고 고래와 관한 상식 등 고래에 대한 다양한 정보가 있으며, 즉석사진을 촬영해 문자로 전송하는 기능까지 탑재돼 또 다른 재미를 느끼게 해준다.
 

울산 노익희 기자 noike@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