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진주 이도균 기자] 경남 진주경찰서(서장 정성수)는 강력 집단 범죄 현장에서 초동단계부터 경찰력을 집중 투입, 현장 대응역량을 강화하고, 시민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지난 21일 기동순찰팀을 신설해 운영에 들어갔다.
기동순찰 차량을 시내권과 도동권에 각 1대 배치, 야간·심야 시간대 강력·집단범죄 발생시 관할 지구대·파출소와 함께 현장 출동해 현장 대응력을 강화하고, 공원 등 여성 범죄 우려지역, 범죄취약장소 범죄예방을 위한 가시적 집중 순찰활동을 하고 있다.

진주경찰서장(정성수)은 앞으로 기동순찰팀은 주민들이 불안해 하는 범죄취약지 신청을 받아 가시적 순찰활동을 하는 등 맞춤형 치안활동으로 주민 체감안전도 향상을 위해 더욱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경남 이도균 기자  news258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