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남 구례군청 >
[일요서울ㅣ구례 조광태 기자] 전남 구례군(군수 서기동)이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하는 보행환경 조성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되었다.

보행자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추진하는 이번 사업은 상설시장과 5일시장 주요도로 4개소 등 전체 2.3km 구간에 보행자 안전을 위한 인도 및 각종 교통 편의시설 설치와 가로 환경정비 등 2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할 계획이다.

교통시설물 설치 및 교통 흐름체계 개선을 위해 구례경찰서 및 주민협의체와 사전 협의를 12월까지 마무리하고, 2018년 1월부터 실시설계 등을 거쳐 2018년 12월까지 전체 사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사업 추진 시 공사구간이 구례읍 중심부의 상설시장과 5일시장 등으로 교통 혼잡이 예상되므로 상인 및 군민들의 이해와 협조를 부탁드린다”며, “사업이 완료되면 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보행여건 조성 및 도심재생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전남 조광태 기자  istoday@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