궐련형 전자담배 시장, 지난해 1억7500만갑 규모
궐련형 전자담배 시장, 지난해 1억7500만갑 규모
  • 강휘호 기자
  • 입력 2018-01-10 09:12
  • 승인 2018.01.10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강휘호 기자] 지난해 연간 기준으로 환산했을 때 국내 가열식 전자담배 시장 규모가 1억7500만갑(35억본)으로 담배시장 내 점유율 5%에 달한다는 집계가 나왔다.

올해 전자담배 시장도 성장세를 이어갈 것이라는 예상이다. 주요 담배사업자들이 준비 중인 업그레이드 제품 출시도 시장 확대를 요인으로 분석된다.

10일 업계에 따르면 우리나라 가열식 전자담배시장 규모는 8억5000만갑(17억본)으로 추정된다.

이는 지난 6~11월 누적 기준 반출량을 14억본으로 발표한 기획재정부 자료를 감안한수치다.

연간 기준으로 환산한 시장 규모는 35억본 이상으로 담배시장 내 점유율 5% 내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