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예탁결제원 “2017년 펀드이익배당금 15조5059억원 지급”
한국예탁결제원 “2017년 펀드이익배당금 15조5059억원 지급”
  • 이범희 기자
  • 입력 2018-01-24 10:48
  • 승인 2018.01.24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ㅣ이범희 기자] 한국예탁결제원이 2017년 펀드이익배당금은 15조5059억원이 지급됐으며 2016년(10조9470억원) 대비 41.6% 증가했다고 밝혔다.

전체 펀드(총 1만3267펀드) 중 49.1%인 6513펀드가 운용성과에 따른 이익배당금을 지급했고 이 중 공모펀드는 3조6858억 원, 사모펀드는 11조8200억 원을 지급해 전년 대비 각각 8.5%, 56.6% 증가했다.

펀드이익배당금 재투자 현황을 보면 2017년 이익배당금 지급금액(15조5059억원) 중 재투자금액은 7조7519억원으로 전체 이익배당금의 50%를 차지한다.

재투자금액은 공모펀드와 사모펀드가 각각 2조6578억원, 5조941억원이며 공모펀드의 재투자율은 72.1%, 사모펀드의 재투자율은 43.1%로 공모펀드의 재투자율이 29%p 더 높게 나타났다.

신규 펀드 설정 현황 또한 2017년 신규 펀드는 총 9245펀드, 설정금액 126조4171억원이며 이 중 공모(2281펀드, 20조609억 원), 사모(6964펀드, 106조3562억 원)가 각각 설정됐다.

공모펀드의 설정금액이 2016년 8조2271억원에 비해 143.8%의 급격한 증가를 보인 것은 국내 증시 최고가 갱신 및 글로벌 증시 상승 랠리로 주식형 및 주식혼합형 펀드로의 자금유입이 크게 증가한 데 기인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사모펀드의 경우 금융당국의 ‘사모펀드 활성화 정책’에 의해 신설 전문사모운용사가 증가함에 따라 신규설정규모가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이범희 기자 skycros@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