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서부교육지원청(교육장 배영길)은 특수교육대상 영·유아의 교육지원 안내물을 제작해, 대전 유성구와 서구 지역에 장애 등록된 가정 및 연계 기관에 배부했다고 밝혔다.

이번 안내물은 지역사회의 장애 영·유아 무상 및 의무교육지원과 관련한 특수교육지원센터의 역할 및 기능, 특수교육대상자 선정 배치 절차, 특수교육지원센터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교육지원 및 관련 서비스 등이 소개되었다.

서부교육지원청 특수교육지원센터는 연 2회 이상 안내물을 배부해 교육의 사각지대에 있는 장애 영·유아 가정에 특수교육 정보를 제공하고 있으며, 장애의 조기 발견 및 조기 교육지원으로 장애 영·유아의 성장과 발달을 최대한 촉진하여 2차적 장애를 예방할 계획이다.

한편, 특수교육대상 영아는 특수교육지원센터 내 영아 2학급에 배치되어 개별 및 소·대그룹 수업으로 무상교육을 지원받으며, 특수교육대상 유아는 서부관내 단설 및 병설유치원 특수학급, 일반학급에 배치되어 교육지원을 받는다.

또한, 특수교육대상자의 건강상태, 보호자의 통학지원 여부를 고려해 가정순회교육을 지원받을 수도 있다.

서부교육지원청 박현덕 유초등교육과장은 “어느 누구에게나 영·유아 교육 시기가 중요한 만큼 우리 대전서부특수교육지원센터를 든든한 지원자로 여기시고 다양한 정보, 교육적 지원, 서비스 지원 등이 적절하게 제공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안내 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대전 이용일 기자  hubcity@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