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경주 이성열 기자] 경주시 성건동(동장 최정환)는 지난 9일 설 명절을 앞두고 성건동새마을회(협의회장 최원훈, 부녀회장 김정숙)와 송호회(회장 김성기)에서 저소득가정에 전달해 달라며 백미(10kg) 30포(60만원 상당)와 백미(20kg) 32포(150만원상당)를 각각 성건동 주민센터에 기탁했다.

이날 기탁된 쌀은 관내 독거노인과 장애 및 한부모가정 등 기타저소득층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성건동 새마을협의회와 부녀회는 대표 봉사단체로서 평소에도 김장담그기행사, 환경정화활동 등 지역사회에서 봉사활동을 많이 하고 있으며, 송호회는 지역주민들에게 봉사하는 것을 목적으로 설립된 단체로서 130여년의 전통을 자랑하며 매년 회원들의 회비를 모아 이웃돕기를 실천하고 있다.

최원훈 새마을회장과 김정숙 부녀회장은 “적지만 많은 분의 정성이 모아져 이렇게 이웃 사랑을 실천할 수 있어서 뿌듯하며, 앞으로도 어렵고 소외된 이웃을 돌보고 함께 나눌 수 있도록 지속적인 이웃사랑을 실천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김성기 송호회장은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살펴보고, 이웃과 함께하는 따뜻한 명절이 되기를 바란다.”고 하며 지속적인 나눔 실천을 약속했다.

최정환 성건동장은 “오랜 전통의 맥을 이어 온 새마을협의회와 부녀회, 송호회가 올해도 어김없이 이웃사랑을 실천해 준 것에 대해 감사의 뜻을 전하며, 앞으로도 변함없는 관심을 당부한다.”라고 전했다.
경주시 성건동(동장 최정환)는 지난 9일 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날을 앞두고 성건동새마을회(협의회장 최원훈, 부녀회장 김정숙)와 송호회(회장 김성기)에서 저소득가정에 전달해 달라며 백미(10kg) 30포(60만원 상당)와 백미(20kg) 32포(150만원상당)를 각각 성건동 주민센터에 기탁했다.


경북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