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경북 이성열 기자]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사범교육대학이 2018학년도 교원임용시험에서 총 18명의 합격자를 배출했다.

12일 동국댕 따르면 올해 합격자는 유아교육과 9명 가정교육과 8명, 수학교육과 1명 등 총 18명으로 8년 연속 두 자리 숫자의 합격자를 배출하고 있다.

동국대 사범교육대학은 교직과정이수자를 대상으로 주기적인 임용특강 지원 및 ICT기반 수업행동분석 시스템을 활용하여 예비교원 양성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진대호 사범교육대학 학장은 “먼저 합격과 불합격을 떠나 교원임용시험을 위해 지난 한 해 동안 고생한 모든 임용고시 준비생에게 축하와 격려를 보낸다”며 “이 결과는 본교의 ACE사업과 연계한 다양한 교육프로그램 개발과 실시의 결과이며, 우수한 예비교사 양성을 위한 사범교육대학의 다양한 임용지원 프로그램을 실시한 결실로 이루어진 결과” 라고 평가했다.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사범교육대학이 2018학년도 교원임용시험에서 총 18명의 합격자를 배출했다고 12일 밝혔다.


경북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