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명절 연휴 동안 총 33만9,535명 SRT 이용
설 명절 연휴 동안 총 33만9,535명 SRT 이용
  • 대전 이용일 기자
  • 입력 2018-02-20 10:18
  • 승인 2018.02.20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ㅣ대전 이용일 기자] 올해 설 명절 SRT 이용객은 상하행 합쳐 설 당일이 가장 많았던 것으로 집계됐다.
 
㈜SR(대표이사 이승호)은 설 명절 연휴 동안 총 33만9,535명이 SRT를 이용했다고 19일(월) 밝혔다.
 
이는 지난해 설 이용객 30만3,455명 대비 12% 포인트 증가한 수치다.
 
노선별로는 경부선 25만5,012명, 호남선 8만4,523명이 이용했다.
 
일자별로는 16일(금) 설 당일 이용객이 7만5,061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18일(일) 6만8,214명, 17일(토) 6만7,037명, 14일(수) 6만4,695명, 15일(목) 6만4,528명 등의 순이었다.
 
수서에서 출발하는 하행 SRT 이용객은 14일(수) 3만9,964명, 15일(목) 4만715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수서로 도착하는 상행은 17일(토) 4만1397명, 18일(일) 4만2,050명이 이용했다.
 

특히 철저한 사전 검검과 직원들의 특별근무 등을 통해 SRT는 설 연휴 동안 1일 120회씩 총 600회 운행하면서 단 한차례의 지연이나 고장없이 원활하게 고객들은 운송했다.
 
이승호 SR 대표이사는“고객분들의 협조로 설 대수송을 원활하게 마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더욱 안전하고 편안한 여행을 위해 임직원 모두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