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소통 위한 릴레이 현장 간담회에 나서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소통 위한 릴레이 현장 간담회에 나서
  • 오유진 기자
  • 입력 2018-03-11 14:32
  • 승인 2018.03.11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일요서울 | 오유진 기자]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전국 7개 권역을 돌며 71개 전국상의와 18만 상공인들과의 소통을 위한 릴레이 현장 간담회에 나선다.
 
대한상공회의소는 11일 “박용만 회장이 광주·전남·제주권 간담회를 시작으로 전국 7개 권역을 돌며 71개 전국상의와 18만 상공인들과 간담회를 갖는다”고 밝혔다.
 
박 회장은 오는 12일 첫 행선지로 광주·전남·제주권을 찾는다. 13일은 대구·경북상의 회장단과 부산·울산·경남상의 회장단을 잇달아 만난다. 15일에는 인천·경기를 방문한다. 19일부터 21일까지는 각각 대전·충청과 강원, 전북을 찾는다.
 
박 회장이 엿새간 서울과 지방을 오고갈 거리는 왕복 2500km로 마라톤 현장소통을 통해 지역경제 현안을 직접 청취할 예정이다.
 
대한상의는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새로운 정책 대안을 만들어내기 위해 18만 상공인들의 목소리를 직접 경청해야 한다는 취지에 따라 이번 현장 간담회가 결정됐다”며 “향후 대한상의가 나아갈 방향에 대한 조언을 구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오유진 기자 oyjfox@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