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부산, "역대 최다 450여명 입사 약속지킬 것"
에어부산, "역대 최다 450여명 입사 약속지킬 것"
  • 부산 이상연 기자
  • 입력 2018-05-08 15:46
  • 승인 2018.05.08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현재까지 210명 채용으로 연말 기준 총 450여 명 신규채용 계획

[일요서울 | 부산 이상연 기자] 지역 항공사 에어부산(사장 한태근)이 창립 이래 가장 많은 인원인 82명을 한꺼번에 새 식구로 맞아들이며 지역 인재 채용에 앞장서고 있다.

8일 에어부산 본사에서 열린 입사식에는 운항승무원과 캐빈승무원 그리고 일반직 직원 등 총 82명의 신입 직원이 참석했다. 이번 신입 직원 입사를 통해 에어부산의 전체 임직원 수는 1300여 명에 달하게 됐다. 이는 부산 소재 기업 중 6번째로 많은 직원 수다.

에어부산은 올해만 약 200명의 직원을 신규 채용하였으며 연말까지 약 250여 명의 신입직원을 더 채용하여 올해 총 450여 명의 새 식구를 맞이한다는 계획이다. 직군도 운항승무직, 캐빈승무직, 정비직, 일반직 등 전 분야를 대상으로 채용한다.

에어부산은 설립 이후 약 10년 만에 1300여 개의 양질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했다. 특히 에어부산 설립으로 인해 생긴 협력사 직원까지 포함하면 1800여 개의 일자리를 창출한 셈이다. 이러한 일자리 창출 노력은 정부로부터도 인정받아 지난해 12월에는 ‘2017 일자리 창출 유공 정부포상 시상식’에서 철탑산업훈장을 받았다.

에어부산 한태근 사장은 “기업의 가장 큰 사회 공헌은 양질의 일자리 창출이라고 생각한다”며 “더 많은 인재 채용을 통해 회사와 지역사회가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