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署, 여성폭력 없는 안전한 경주, ‘보라데이’ 캠페인 실시
경주署, 여성폭력 없는 안전한 경주, ‘보라데이’ 캠페인 실시
  • 경북 이성열 기자
  • 입력 2018-06-11 17:39
  • 승인 2018.06.11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對여성악성범죄 근절대책 일환으로 지역상담소, 아동보호전문기관, 여성단체 등과 합동캠페인
[일요서울ㅣ경주 이성열 기자] 경주경찰서는 지난 8일 경주역 광장에서 경주가정폭력상담소, 경주다움성폭력상담소, 경북남부아동보호전문기관, 국제 소롭티미스트 경주지부와 함께 가정폭력·성폭력·데이트폭력, 스토킹 등 對여성악성범죄 근절을 위한 ‘보라데이’ 캠페인을 실시했다.

11일 서에 따르면 ‘보라데이’란 매월 8일 가정폭력 및 아동학대 예방과 피해자 조기 발견을 위해 이웃에서 관심을 갖고 적극적인 시선으로 ‘보라(LOOK)’라는 의미를 되새기고 실천하는 행사이다.

특히, 이날은 최근 이슈가 된 불법촬영(일명 몰카)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기 위해 경주역 등 공공장소 화장실에 대한 불법촬영기기 설치 유무에 대해 집중 점검하고, 對여성악성범죄 근절과 피해자 보호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을 유도하기 위해 경주 시내 일대를 가두행진 벌였다.

배기환 경주경찰서장은 “대여성악성범죄 근절에 대한 시민들의 참여와 관심을 당부하고, 경주경찰의 역량을 총결집해 여성이 안전하고 행복하게 살 수 있는 경주 치안 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주경찰서(서장 배기환)는 지난 8일 경주역 광장에서 경주가정폭력상담소, 경주다움성폭력상담소, 경북남부아동보호전문기관, 국제 소롭티미스트 경주지부와 함께 가정폭력·성폭력·데이트폭력, 스토킹 등 對여성악성범죄 근절을 위한 ‘보라데이’ 캠페인을 실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