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군산 고봉석 기자] 군산시 수도사업소(소장 김양천)가 지난 7일∼8일 대전에서 개최된‘2018년 제12회 물과 건강심포지엄’에서 물 관리 최우수 기관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물과 건강 심포지엄은 환경타임즈・환경방송(GKBS)이 매년 6월 환경의 날을 기념해 ‘먹는 물의 안정성 효율화 및 물 산업 활성화’라는 주제로 각 분야 전문가, 관련 공무원, 기업체 등이 참가한 가운데 지자체 포상, 주제발표 및 우수사례를 공유하고자 개최됐다.

군산시 수도사업소는 이번 심포지엄에서 수돗물 직접마시기 시책인 냉각음수대 설치와 고군산군도 도서지역의 상수관로 설치를 통해 지역 주민들에게 수돗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고 있다, 또 새만금산업단지 조성에 따른 공업용수 공급 사업을 추진한 것에 대해 높은 평가를 받아 ‘물 관리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김양천 수도사업소장은 “앞으로도 지역주민의 건강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깨끗하고 맑은 물을 공급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전북 고봉석 기자  pressgo@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