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가로등과 보안등 LED등으로 신설ㆍ교체
남원시, 가로등과 보안등 LED등으로 신설ㆍ교체
  • 전북 고봉석 기자
  • 입력 2018-07-04 12:57
  • 승인 2018.07.04 12: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남원 고봉석 기자]남원시가 가로등과 보안등을 LED등으로 신설・교체하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4일 밝혔다.

시는 지난 3월부터 취약지역 주민들의 안전과 영농철 편의를 도모하기 위해 6억여원을 들여 가로등 200등을 신설하고 낡은 가로등 50등을 이설・정비했다.
 
또, 대강면과 산내면지역 900등을 최신 LED등으로 신설・교체해 주민들의 불편을 해소했다.

이에 도시 및 면지역 가로등과 보안등 1,182등도 LED램프로 교체해 연간 전기요금 2,000여만원을 절약하는 효과를 거두고 있다.
 
시는 이밖에 2007년부터 2017년까지 10년 동안 5,800등(가로등 5,151등, 보안등 649등)에 대해 에너지절약전문기업(ESCO) 사업을 실시해 시민들의 불편을 해소했다.

시는 또 내년부터 중장기지방재정 계획(3년)을 세워 28억 여 원을 들여 관내 전지역 가로등을 LED램프로 교체하는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 LED등과 LED램프는 기존 가로등에 비해 밝을 뿐만 아니라 고장이 적고 수명이 길어 유지관리비도 절약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북 고봉석 기자 pressko@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