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고양 강동기 기자] 고양시(시장 이재준) 덕양구보건소는 지난 10일 관내 토당초등학교에서 치매극복 선도학교 현판 전달식 및 치매지지 활동자 ‘치매파트너’ 양성 교육을 실시했다.

‘치매파트너’란 치매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일상에서 치매환자와 가족을 배려하는 따뜻한 동반자를 말하며 초등학생 이상이면 소정의 교육을 통해 누구나 될 수 있다.

이번 교육은 치매에 대한 이해와 배려자세 그리고 치매환자가족 옹호 및 지지활동 등에 대한 내용으로 이뤄졌다.

덕양구보건소 관계자는 “치매파트너 교육은 치매에 대한 이해와 상식을 전달하고 청소년기 치매에 대한 옹호적 태도를 확립함으로써 타인을 배려하는 마음을 가지고 성장할 수 있도록 하는 긍정적 교육 과정”이라고 밝혔다.

경기 북부 강동기 기자  kdk110202@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